[고전문학사] - 허균의 생애와 문학.hwp

1. 자료설명


[고전문학사] - 허균의 생애와 문학관

[고전문학사] - 허균의 생애와 문학관

[고전문학사] - 허균의 생애와 문학관





◇ 목차 ◇



1. 머리말





2. 허균의 생애





(1) 가문의 내력





(2) 유학의 정도에서 벗어난 성장과정





(3) 순탄치 못했던 관직생활





(4) 역모 그리고 처형





3. 도전적인 문학관





(1) 허균의 문학사적 위치





(2) 허균의 문학사상





1) 창의와 개성의 강조





2) 체험과 수련





(3) 장생전을 통한 내면세계 해석





4. 맺음말





5. 참고문헌









2. 목차 및 본문내용


[고전문학사] - 허균의 생애와 문학관

.

.

.

선조 치하의 조선은 국가의 기틀이 어느 정도 다져졌고, 사림의 정계진출이 당연시 된 결과, 붕당의 형태가 발생하는 등, 사회의 기득권이 공고화 되었다고 평가할 수 있는 시기였다. 하지만 임진왜란의 발발과 함께 사회 내부에서 전란에 무능력하게 대처할 수밖에 없었던 기존의 질서에 대한 의구심이 생겨났고, 이에 따라 조금씩 균열의 조짐을 보이기 시작하는 시기로 생각해 볼 수 있다. 이러한 시대적 상황을 가장 치열하게 살았던 양반 중 한사람이 허균이다. 그는 젊은 시절을 임진왜란을 겪으며 보냈고, 이 와중에 자신의 부인과 아들을 잃기까지 했다. 이러한 경험이 이후 관직에 진출한 그의 사고에 큰 영향을 미쳤으리라 생각된다.

한편, 전란 이후 국가의 지배권을 가진 기득권층은 뒤집혀진 질서를 바로 잡아야 할 필요성을 느꼈고, 이에 맞서 국가의 중심부에서 멀어진 계층들은 자신들의 권리를 찾기 위하여 투쟁해야만 하는 시기였다. 이러한 상황에서 기득권의 생각과 다른, 그래서 위험해 보이는 허균의 존재는 분명 당시 권력층에게 눈엣가시처럼 여겨졌을 것이다.

조선 중기의 사회상을 이해하면서 기 위한 좋은 방법 중의 하나가 특정 개인의 인생을 추적해보는 것이다. 본 논문은 이러한 허균의 생애를 조명하고, 허균의 내면세계를 추측하는 방법으로, 대중에게 널리 알려지지 않은「장생전」이라는 작품을 통하여, 그가 당시 사회를 바라보았던 시각을 이해하고자 한다.

번호 제목 날짜
32241 [독서 감상문] 사람을 키운다고 하는 것을 읽고 2019.02.12
32240 [독서 감상문] 시간의 소중함을 알려준 모모를 읽고 2019.02.12
32239 [고전문학사] - 홍길동, 부조리한 세계의 모순을 고발한 최초의 한글 소설 2019.02.12
32238 [고전문학사] - 홍길동전에 드러난 영웅소설 특성 분석 2019.02.12
32237 [고전문학사] - 홍길동전의 작자논란과 주제의식 2019.02.12
32236 [고전문학사] - 황진이 시의 문학사적 의의 - 한시와 시조 비교 분석 2019.02.12
32235 [나의 교육적 신념] 나는 커서 멋진 선생님이 될 거야 2019.02.12
32234 [나의 교육적 신념] 인간의 가치를 높여주는 행위나 과정 2019.02.12
32233 [고전문학사] - 홍계월전에 나타난 여성의식 2019.02.12
32232 한국, 한국인 마이클 브린 독후감 감상문!! 2019.02.12
32231 철학은 어떻게 삶의 무기가 되는가 야마구치 슈 독후감 감상문!! 2019.02.12
32230 극한직업 영화 이병헌 감상문!! 2019.02.12
32229 [고전문학사] - 찬기파랑가 -해독과 풀이에 대한 연구 2019.02.12
32228 [고전문학사] - 최척전의 문학사적 의의 2019.02.12
32227 [고전문학사] - 한국 최초의 소설 - 금오신화 2019.02.12
32226 [고전문학사] - 허균 - 홍길동전 2019.02.12
» [고전문학사] - 허균의 생애와 문학관 2019.02.12
32224 [고전문학사] - 허생전 - 박지원의 문제 인식과 사상의 결정체 2019.02.12
32223 [고전문학사] - 운영전의 비극성 연구 - 주요 인물의 특성을 중심으로 2019.02.12
32222 [고전문학사] - 원생몽유록 - 개관, 문학적 의의 2019.02.12